만민뉴스, 만민, 만민교회, 만민뉴스, 이재록, 재록, 닥터리
2023년 10월 3일 화요일 오전 5:15
 
 

"사랑하는 자녀를 통해 참된 신앙을 회복하게 되었어요!"
최신 업데이트
2022년 12월 중순경, 둘째 아들 정우가 기침하기 시작하더니 연말에는 가래 끓는 소리가 매우 심했습니다. 저는 '단순한 감기가 아니구나!' 싶어 2023년 1월 4일(수), 병원에 가서 진단받으니 폐렴이었고 담당 의사는 약으로만 치료할 수 없기에 입원해야 한다며 조금 더 지켜보고 더 심해지는 것 같으면 주말에라도 입원해야 한다고 했습니다. ...
       
 
  
 

[2022 만민하계수련회 간증 - 한국] "어깨 유착성 관절염을 치료받았습니다"


961
2022년 8월 28일 일요일


남순옥집사
남순옥 집사 (56세)

2022년 6월부터 양쪽 어깨의 통증으로 인해 고통받았고, 일상생활이 불편했습니다.
어깨를 움직일 때마다 바늘에 콕콕 찔리는 듯한 통증이 있었고, 잠잘 때도 통증으로 인해 좌로도 우로도 눕지 못해 매우 괴로웠지요. 어깨가 눌리게 되면 찌릿찌릿한 통증을 유발했기 때문입니다.

병원 검사 결과, 어깨 유착성 관절염이었습니다. 의사 선생님의 권유대로 약물치료와 물리치료를 받았지만, 통증은 사라지지 않았습니다.
저는 만민하계수련회를 믿음으로 잘 준비하여 치료받아야겠다고 마음먹었습니다. 사모하는 마음으로 간절히 기도하였지요. 그리고 매주 월요일마다 진행하는 만민기도원 이복님 원장님의 '환자를 위한 랜선 기도회'에 참석하였습니다. 이를 통해 하나님께서는 많은 은혜와 감동을 주셨지요.

그러던 7월 18일, 랜선 기도회 때 왼쪽 어깨가 치료되고 25일에는 오른쪽 어깨를 치료받은 것입니다. 아버지 하나님을 간절히 찾고 의지하니 수련회에 가기도 전에 치료해 주셨지요. 지금은 양쪽 어깨 모두 통증이 전혀 없고 자유자재로 움직여도 아무 이상이 없습니다.
크신 사랑으로 품어 주신 아버지 하나님, 폭포수와 같은 은혜로 함께하신 주님, 응답의 길로 인도하신 성령님께 모든 감사와 영광을 돌립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추천 검색어